청소년기후행동

Youth 4 Climate Action

청소년기후행동은 기후위기의 위험 수준을 줄이고, 위기 속에서 누구도 타자화되지 않고 삶이 안전할 수 있을 변화를 만드는 단체입니다. 정치나 기업의 기후위기를 악화시키는 결정들을 막기 위해 행동합니다. 존재하는 위기 속에서도 우리의 삶이 회복할 수 있도록, 안전할 수 있도록 공공성과 사회안전망이 보장된 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합니다.



2018년 기후위기를 인식한 청소년들의 작은 모임에서 시작하여, 피켓을 들고 거리에 나가고 개인적 실천을 하는 것을 넘어 정책변화를 통해 기후위기를 실질적으로 막기 위한 사회구조적 전환을 만들것을 촉구하고 있습니다. 2019년 3월 전세계 청소년들의 기후 운동 연대인 미래를 위한 금요일(Fridays For Future)와 함께 결석시위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기후 대응 활동을 시작하였습니다. 2019년 3,5,9,11월과 2020년 9월 글로벌 기후 운동의 흐름과 연대하여 기후를 위한 결석시위를 열고, 2020년 3월에는 '정부의 불충분한 기후대응이 청소년의 생존권, 환경권, 인간답게 살 권리, 평등권 등의 기본권을 침해한다'는 요지의 기후 헌법소원을 청구하여 국가 온실가스 감축 목표의 강화를 요구하기도 했습니다. 

청소년기후행동

Youth 4 Climate Action


청소년기후행동은 기후위기의 위험 수준을 줄이고, 위기 속에서 누구도 타자화되지 않고 삶이 안전할 수 있을 변화를 만드는 단체입니다. 정치나 기업의 기후위기를 악화시키는 결정들을 막기 위해 행동합니다. 존재하는 위기 속에서도 우리의 삶이 회복할 수 있도록, 안전할 수 있도록 공공성과 사회안전망이 보장된 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합니다.



2018년 기후위기를 인식한 청소년들의 작은 모임에서 시작하여, 피켓을 들고 거리에 나가고 개인적 실천을 하는 것을 넘어 정책변화를 통해 기후위기를 실질적으로 막기 위한 사회구조적 전환을 만들 것을 촉구하고 있습니다. 


2019년 3월 전 세계 청소년들의 기후 운동 연대인 미래를 위한 금요일(Fridays For Future)과 함께 결석시위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기후 대응 활동을 시작하였습니다. 2019년 3,5,9,11월과 2020년 9월 글로벌 기후 운동의 흐름과 연대하여 기후를 위한 결석시위를 열고, 2020년 3월에는 '정부의 불충분한 기후대응이 청소년의 생존권, 환경권, 인간답게 살 권리, 평등권 등의 기본권을 침해한다'는 요지의 기후 헌법소원을 청구하여 국가 온실가스 감축 목표의 강화를 요구하기도 했습니다.


 


기행레터 구독하기

〈기행레터〉는 청소년기후행동이 제공하는 뉴스레터 서비스입니다. 청기행이 기후위기를 막기 위해 만들어가는 변화의 이야기가 궁금하다면 지금 구독해 주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후원,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